팜스빌, 김영주 이화여대 의학과 교수팀과 기술이전계약.. 항 소아비만 산업화

산업·IT 입력 2019-12-03 15:14:37 수정 2019-12-05 09:38:26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미지=팜스빌]

[서울경제TV=이민주 기자] 바이오헬스케어 기업 팜스빌(대표이사 이병욱)이 지난 2일 이화여자대학교 산학협력단(이화여대 의학과 김영주 교수)과 항 소아비만 효능 평가 기술 관련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기술이전 계약은 김영주 이화여대 의학과 교수팀이 보유한 태아프로그래밍 동물 모델을 활용한 항 소아비만 효능 평가 기술노하우를 팜스빌이 기술이전 받아 항 소아비만 마이크로바이옴 기술 개발에 응용하고 산업화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이병욱 팜스빌 대표이사는 브랜드 전략 및 해외 수출 전략과 더불어 당사가 중장기적으로 보고 있는 R&D 전략의 일환으로서 이번 이화여대 산학협력단(이화여대 의학과 김영주 교수)의 우수한 기술을 이전 받게 됐다"며 "팜스빌의 마케팅 능력을 바탕으로 본 기술이 상용화 될 경우 최근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는 임신전후의 건강관리가 소아비만에 미치는 영향은 물론 소아 비만에 대한 기술 개발 방법에 대한 새로운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앞으로도 팜스빌은 연구를 위한 연구가 아닌 실생활에 쓰이고 회사의 매출 증대에 기여할 수 있는 기술개발을 진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hankook66@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