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크, 통신사 가입정보 활용한 신용평가 ‘T스코어’ 출시

금융 입력 2019-11-20 15:57:02 수정 2019-11-21 15:24:24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핀크]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핀테크 기업 핀크(Finnq)는 신용등급(CB등급) 4등급 이하 고객을 위한 대안적 신용평가 방식의 ‘T스코어’와 이를 기반으로 맞춤 대출상품을 중개하는 ‘대출 비교 서비스’를 동시에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새로 출시된 두 서비스를 이용하면 금융 이력 부족자도 쉽고 빠른 대출 이용 및 금리와 한도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우선 ‘T스코어’는 새로운 방식의 신용평가로, 휴대폰 이용 정보를 통신점수로 산출한 후 금융기관에 제공해 신용등급과 함께 대출심사에 반영하도록 했다. 신용평가사의 신용점수와 통신데이터가 결합하면 신용등급 상승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만약 통신점수가 낮더라도 신용등급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 통신점수는 SK텔레콤 고객이라면 누구나 핀크 앱을 통해 바로 조회 가능하다. 통신사 △가입 △요금 △이용 등의 정보에 따라 결정되며, 점수 별 최대 1.0%의 대출금리 우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대출 비교 서비스’는 같은 상품이어도 통신점수에 따라 금리가 달라지는 맞춤형 대출상품을 중개한다. 통신점수 확인 후 핀크와 제휴를 맺은 금융기관을 선택해 대출 여부 및 한도, 금리를 조회하면 된다. 상품은 물론, 점수 별 우대금리 혜택을 바로 확인하고 신청까지 한 번에 가능해 간편하다. 현재 △광주은행 △스마트저축은행 △한국투자저축은행과 제휴 중이며, 올해 안에 총 6개의 금융기관과 추가 제휴를 맺는다. 핀크는 다양한 금융사와의 협업을 지속 확대하며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힐 계획이다. 


두 서비스 모두 조회를 진행하더라도 신용등급 하락 등의 불이익은 없다. 


핀크 권영탁 대표는 “사회초년생, 주부 등 금융 정보가 없어 대출을 받지 못하거나 이자 부담이 컸던 신 파일러(thin-filer)도 통신점수로 대출 이용은 물론 금리와 한도 혜택까지 받을 수 있게 했다”며, “이번 서비스가 고객 편의와 혜택은 물론 금융의 사회적 가치를 실천하며 ‘포용적 금융 환경’을 조성하기에 앞으로도 핀테크 시장을 리딩할 혁신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핀크는 지난 5월 금융위원회로부터 통신데이터 등 비금융정보를 활용한 ‘대출 비교 서비스’ 관련 혁신 금융 서비스로 지정 받았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금융팀

cargo29@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