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넷, 중기 CEO 무료 교육 ‘행복한 경영대학’ 8기 수료식 개최

산업·IT 입력 2019-11-19 08:51:06 수정 2019-11-21 09:30:29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휴넷의 ‘행복한 경영대학’ 8기 수료생들이 18일 서울 구로디지털단지의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구로호텔에서 수료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진행하고 있다.[사진=휴넷]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이 후원하는 사단법인 ‘행복한경영’은 18일 서울 구로디지털단지에 위치한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구로호텔에서 ‘행복한 경영대학’ 8기 수료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행복한 경영대학’은 휴넷이 중소기업 CEO들의 리더십 강화와 네트워크를 돕기 위해 만든 무료 최고경영자 과정이다. 2016년부터 운영을 시작해 현재까지 8개 기수에서 400여 명의 행복경영 CEO를 배출했다.
 

이날 수료식에는 휴넷 권대욱 회장과 조영탁 대표를 비롯해 얼라이언스코리아, 신성씨앤에스, 대원학원 등 행복한 경영대학 8기 수료생 및 자문단 60여 명이 참석했다. 개근상, 공로상, 최우수상 등의 시상이 진행됐고, 참석한 CEO들은 ‘비전선언문’을 발표하며 행복경영을 확산시켜나 갈 것을 다짐했다. 또한, 8기 수료생들은 (사)행복한경영에 발전기금 1,000만원을 기부했다. 기부금은 ‘행복한 경영대학’과 청년층 대상 무료 취업지원 프로그램 ‘행복한 취업학교’ 등의 교육사업에 쓰일 예정이다.
 

10주간 진행된 ‘행복한 경영대학’에서는 ‘행복경영’을 주제로 온/오프라인 강의가 진행됐다. 또한 소속 회사에는 전 직원 무료 교육을 제공해 강소기업으로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행복경영’은 이익극대화가 아닌 직원, 고객, 사회, 주주를 포함한 모든 이해관계자의 행복극대화를 목적으로 하는 경영이념이다. 남을 먼저 이롭게 함으로써 나도 이롭게 된다는 자리이타(自利利他) 철학에 기초한다.
 

8기 회장인 렌토킬이니셜코리아 최재용 대표는 “많은 최고경영자 과정을 다녔지만, 행복한 경영대학은 여타의 CEO교육과는 달랐다. 경영자로서의 역할을 다시 생각하게 하였고, 특히 중견/중소기업 CEO을 위한 교육으로는 단연 독보적인 과정이라 생각한다. 동문들과 함께 행복경영 확산에 힘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김혜영기자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