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한국팀 사상 최초 WRC 종합우승

산업·IT 입력 2019-11-14 08:16:50 수정 2019-11-14 08:52:58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대 월드랠리팀이 지난달 열린 WRC 스페인 랠리에서 사실상 우승을 확정 짓고 환호하고 있다. [사진=현대자동차]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정상급 모터스포츠 대회인 ‘2019 월드 랠리 챔피언십(WRC)’에서 한국팀 최초로 종합 우승을 차지했다.


WRC는 서킷을 달리는 일반 자동차 경기와는 달리 포장과 비포장 도로를 가리지 않고 일반 도로에서 경기가 펼쳐지는 것이 특징이다. 14일부터 17일까지 호주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14번째 경기가 호주 동부지역에서 발생한 대규모 산불로 취소되면서 18점 차이로 선두를 유지하던 현대 월드랠리팀의 종합 우승이 자동 확정됐다.


제조사 순위는 한 해 열리는 경기의 성적에 따른 누적 점수로 가려지는데, 현대 월드랠리팀은 13번째 경기까지 380점을 기록해 2위 도요타팀의 362점 보다 18점이 앞선 상황이었다.


이번 우승으로 현대차는 지난해 서킷용 경주차 ‘i30 N TCR’이 월드 투어링카 컵(WTCR) 팀과 드라이버 부문에서 종합 우승을 거둔데 이어 비포장 노면으로 대표되는 랠리 대회마저 종합 우승을 차지하는 기록을 세우게 됐다.


현대차는 WRC에 재도전한 2014년 4위로 쉽지 않은 출발을 했지만, 이듬해 3위를 기록한 후 2016년부터 2018년까지 3년간 제조사 부문 준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내년에는 올해 드라이버 부문 종합 우승을 차지한 오트 타낙 선수가 현대 월드랠리팀으로 이적하게 2년 연속 종합 우승도 노릴 수 있게 됐다.


토머스 쉬미에라 현대차 상품본부장은 "모터스포츠를 통해 발굴된 고성능 기술들은 양산차 기술력을 높이는데도 큰 영향을 미친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모터스포츠 활동을 통해 얻은 기술로 고객들에게 운전의 즐거움을 주는 차를 공급할 것"이라고 말했다. /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