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공사, 재개발임대주택 1,581세대 입주자 모집

부동산 입력 2019-11-04 08:25:39 수정 2019-11-05 08:12:25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SH공사]

[서울경제TV=이아라기자]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4일 저소득 서민의 주거안정을 위해 공급되는 재개발임대주택 1,581세대의 입주자 모집 공고를 냈다.

 
이번에 공급되는 물량은 서울리츠2호 1개 단지와 서울시 민간위탁 2개 단지를 포함한 90개 단지의 잔여공가다. 전용면적은 최소 24㎡, 최대 59㎡이며, 임대보증금은 최소 약 500만원, 최대 약 4,900만원, 월 임대료는 최소 약 6만원, 최대 약 34만원이 될 예정이다.
   
재개발임대주택 일반공급을 신청하려면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 세대 구성원이어야 하며, 가구당 월평균소득이 전년도 가구당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70% 이하이고, 세대 총자산이 2억8,000만원 이하, 세대 보유 자동차 가액 2,499만원 이하여야 한다. 전용 60㎡ 미만 주택은 경쟁시 가구당 월평균소득 50% 이하인 자를 우선 선정한다.
   
이번 신청접수 일정은 가구당 월평균소득으로 따지는 선·후순위에 따라 서로 다르다. 가구당 월평균소득 50% 이하인 선순위가 13∼19일에, 가구당 월평균소득 50% 초과 70% 이하인 후순위가 20일에 신청할 수 있다. 당첨자 발표는 내년 4월 8일, 계약기간은 내년 4월 27∼29일이다.
 
방문 신청접수는 신청단지 소재 자치구별로 분산돼 있다. 이달 13일에는 강북구, 노원구, 도봉구, 성북구, 14일에는 동대문구, 성동구, 중구, 15일에는 구로구, 금천구, 마포구, 양천구, 영등포구, 용산구, 18일에는 서대문구, 은평구, 19일에는 강동구, 관악구, 동작구다. 다만 인터넷 신청접수는 이런 구분이 없고 기간 내면 언제든 할 수 있다.
  
단지배치도와 평면도를 포함한 자세한 내용은 서울주택도시공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SH콜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