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통상, 日 불매운동 유니클로 매출 67% 급감 소식에 상승

증권 입력 2019-10-31 09:28:4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양한나기자]유니클로가 대규모 세일에도 매출이 급감했다는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신성통상이 반사이익 기대감에 상승세다.

31일 오전 9시 24분 현재 신성통상은 전 거래일보다 3.41% 상승한 1,67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의원에 따르면 삼성·신한·KB국민·현대 등 국내 8개 카드사로부터 제출받은 ‘신용카드 매출액 현황’을 분석한 결과, 유니클로의 지난달 매출액은 91억원으로 전년 동기 275억원보다 67% 감소했다. 특히 대규모 세일이 실시됐던 이달 1일~14일 2주간 매출액도 81억원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205억원) 대비 61% 급감했다.

이에 박 의원은 실제로 일본 불매운동이 지속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