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평가사협회 “드론 활용 감정평가”…시범사업 추진

부동산 입력 2019-10-23 10:45:29 수정 2019-10-23 10:46:38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난 17일 개최된 ‘드론 기반 감정평가 현장조사 및 국가공간정보 활용 산·학 협력 방안’ 세미나 모습. [사진=감정평가사협회]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한국감정평가사협회는 한국국토정보공사(LX)와 함께 감정평가 현장조사에 드론을 활용하는 시범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협회와 LX는 국가공간정보 데이터를 활용한 보다 공정한 가치평가 실현을 위해 지난 718일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시범사업은 업무협약에 따른 양 기관 협력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될 계획이다.

 

양 기관은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지난 17드론 기반 감정평가 현장조사 및 국가공간정보 활용 산·학 협력 방안세미나를 개최했다. 세미나에서 LX 공태규 팀장은 국토정보기본도 특성 및 활용사례, 제주대학교 정수연 교수는 과세행정 선진화를 위한 드론 활용방안, 협회 이홍규 이사와 협회 김지연 제주지회장은 표준지공시지가 토지특성 조사방법 등에 대해 주제발표를 했다.

 

시범사업에서 감정평가사가 감정평가 과정에서 토지이용상황과 도면을 현장조사하면, LX는 드론으로 촬영한 입체영상을 감정평가사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감정평가사는 드론 촬영을 통해 정사영상 3D모델링 영상 360VR 토지공간정보조사부 토지경사도 항공전경도 항공조망도 수치표면모델 등 다양한 입체적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김순구 감정평가사협회 회장은 입체적인 공간정보를 활용한다면 감정평가업무의 효율성 증대는 물론, 보다 적정한 감정평가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시범사업을 기반으로 드론 활용도를 높여서 다양한 감정평가업무에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