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넷, 사회복지사 2급 취득 전략 설명회 11/2(토) 진행

산업·IT 입력 2019-10-23 10:01:33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회복지사 2급 개정법 이슈, 자격증 취득 전략부터 전망 및 진로 방향까지

휴넷, 사회복지사 2급 취득 전략 설명회 11/2(토) 진행 [이미지=휴넷]

[서울경제TV= 이민주 기자] 대표적인 평생 자격증으로 손꼽히는 사회복지사가 법안 개정으로 인해 내년부터 자격증 취득 과정이 어려워진다. 사회복지사 자격증 취득에 관한 개정안은 2020년 1월 1일부터 시행된다.


이번 개정안으로 사회복지사 2급 자격증 취득 자격요건은 ▲전문대 졸업기준 최소 2학기에서 3학기로 취득 기간 확대, ▲현장 실습 및 현장 세미나 시간 확대, ▲이수과목 수 14개→17개로 확대 등으로 상향 조정된다.


이에 따라 어려워진 개정법을 피하기 위해, 올해 안에 사회복지사 2급을 시작하려고 하는 수험생이 많아지고 있다. 특히 2019년 이내 1과목이라도 시작하면 현행법 기준으로 자격증 취득이 가능하다.


평생교육 전문기업 휴넷(대표 조영탁)이 수험생의 혼란을 방지하고 올바른 자격증 준비 방법을 알리기 위해 ‘사회복지사 2급 취득전략 설명회’를 진행한다.


오는 11월 2일(토) 오후 2시 서울 구로디지털단지에 위치한 휴넷캠퍼스에서 진행되는 이번 설명회에서는 ▲법안 변경 이슈 및 개정법 체크 ▲자격증 취득 전략 ▲전망 및 진로 방향 등의 정보를 제공하고, 1:1 컨설팅을 실시한다.


참석자 전원에게 사회복지사 2급 수강료 혜택, 순금 골드바, 백화점 상품권, 텀블러 등의 선물을 증정한다. 현재 휴넷평생교육원 홈페이지를 통해 무료로 참가신청을 받고 있다. 


휴넷은 내년 사회복지사 법안 개정 전 마지막 기회에 해당하는 사회복지사 2급 대비반을 11월 13일에 개강한다. 교육 과정은 ▲패키지(13과목) ▲실습 패키지(13과목+실습 과목) ▲단과반 등으로 구분되며, 모든 수강생은 학습 설계 시스템을 이용한 1:1 컨설팅 및 자동 학습 알림, 원격 지원 서비스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강의는 PC와 모바일을 모두 지원해 언제 어디서나 수강할 수 있으며, 일정 조건을 만족하면 미수료 시에도 재수강료를 100% 지원한다. 사회복지사 취득 전략 설명회 및 11월 개강반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휴넷평생교육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