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승기류 탄 삼성, 3분기 영업익 7조7,000억

산업·IT 입력 2019-10-08 14:08:11 수정 2019-10-08 19:58:11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삼성전자, 영업익 7조원 돌파… 바닥 통과 신호탄

[앵커]
삼성전자가 올 3분기 시장예상치를 웃도는 7조7,000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습니다. 매출도 4분기 만에 60조원대를 회복했는대요. 반도체 수요가 예상보다 좋았던 영향과 모바일 부문 호조세 등 상반기 실적 하락국면에서 벗어나 하반기에는 상승기류를 탔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김혜영 기자입니다.

[기자]
삼성전자가 3분기 시장 전망치를 뛰어넘는 깜짝실적을 냈습니다.
삼성전자의 3분기 잠정실적은 매출 62조원, 영업이익 7조7,000억원을 기록했습니다.
지난 2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10.46%, 영업이익은 16.67% 늘었습니다.


특히 올 들어 매 분기 6조 원대에 머물렀던 영업이익이 7조 원 후반대에 올라서면서 실적 회복 신호탄을 쐈습니다. 
잠정실적 발표라 사업부문별 성적표는 공개되지 않았지만, 상반기 실적 발목을 잡았던 반도체 업황이 바닥권을 탈출했다는 분석입니다.
3분기부터 D램과 낸드의 재고 정상화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반도체 영업이익은 3조원대로 예상됩니다.


특히, 모바일과 디스플레이 부문이 실적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해냈습니다.
갤럭시노트10, 갤럭시 폴드 등 전략 스마트폰 출시 후 인기몰이에 성공하면서 3분기 실적을 견인했다는 평가입니다.
증권가에서는 모바일(IM) 부문에서 2조 5,000억원 수준의 영업이익을 기록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디스플레이 사업도 최근 스마트폰 신제품 출시에 따른 패널 성수기 진입으로 플렉서블 올레드(OLED) 출하가 늘어나면서 1조원대 영업이익을 올렸을 것으로 추정됩니다./서울경제TV 김혜영입니다.jjss1234567@naver.com

[영상편집 강현규]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