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해외사업 잰걸음…스마트시티·산단 수출

부동산 입력 2019-09-22 11:00:00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DB

[앵커]

문재인 정부는 수출 다변화를 위해 인도네시아와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국가연합. 아세안과의 교류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정부의 신남방정책에 힘입어 한국토지주택공사(LH)도 산업단지와 스마트시티 등 여러 개발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유민호기자입니다.

 

[기자]

오늘(20) LH는 서울 강남구에 있는 지역본부에서 베트남 흥이엔성과 스마트시티 개발 협력을 위한 전략적 양해각서(MOU)를 체결했습니다.

베트남 수도인 하노이 남동쪽에 있는 흥이엔성은 북부지역을 아우르는 삼각 경제벨트에 속해 있어 주요 성장거점으로 꼽히는 도시입니다.

 

[싱크] 변창흠 / LH 사장

한국형 스마트시티의 확산과 수출을 주도해 온 LH와 베트남에서 가장 성장잠재력이 높은 지역인 흥이엔성이 오늘 협약 체결을 계기로 세계적으로 가장 앞선 수준의 스마트시티를

 

LH는 이번 MOU를 통해 베트남과 스마트시티 관련 정책, 기술개발 등 폭넓은 분야에서 협력을 이어갈 방침입니다

LH는 신남방정책에 발맞춰 산업단지와 스마트시티를 수출하는 등 분주한 모습입니다.

신도시와 각종 기반시설을 조성한 경험을 살려 적극적으로 진출하고 있습니다.

 

LH는 이달 초 미얀마 양곤에서 열린 -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기공식도 가졌습니다.

여의도와 비슷한 면적의 경협산단은 2024년까지 총 1,300억원을 들여 조성됩니다.

LH가 미얀마 정부, 글로벌세아와 함께 법인을 만들어 시업시행자로 나섰습니다.

 

[싱크] 문재인 / 대통령 (지난 4)

미얀마와 한국이 함께 아시아를 넘어 세계 시장에 진출할 수 있게 됐습니다. 미얀마 경제의 힘찬 도약에 한국이 함께할 수 있어 기쁩니다.”

 

서울경제TV 유민호입니다. /you@sedaily.com

 

[영상취재 조무강 / 영상편집 김담희]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