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라유텍,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승인…10월 상장 목표

증권 입력 2019-09-20 08:36:30 수정 2019-09-20 08:36:53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티라유텍]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전문기업 티라유텍(대표이사 김정하 조원철)은 한국거래소로부터 상장예비심사 승인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티라유텍은 2006년 설립됐고, 기술력을 바탕으로 공급망관리(SCM), 생산관리(MES) 및 공장자동화(FA), 중소·중견 제조 운영 플랫폼 등 스마트팩토리 전반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가고 있다. 특히 빅데이터 기반 분석, 물류 자동화 솔루션 등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한 첨단 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기업 중 하나로 SK㈜로부터 투자를 유치해 관심을 받고 있다.


올 상반기 매출액 148억원, 영업이익 17억원, 당기순이익 14억원으로 지난해 연간 실적 대비 각각 65%, 99%, 96%를 달성했다. 티라유텍의 주요 고객사로는 삼성전자, 삼성디스플레이, 삼성SDI, SK하이닉스, SK이노베이션, LG전자, 한화, CJ 대한통운 등이 있다. 


김정하 티라유텍 대표는 “티라유텍은 4차 산업혁명이 이슈화되기 전부터 소프트웨어 공급과 스마트팩토리 솔루션을 제공한 차별화된 노하우를 보유해왔다"며 "대기업에서 쌓은 노하우와 솔루션을 기반으로 중소기업의 제조 경쟁력을 끌어올리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로봇 등 신기술을 적극적으로 수용해 고객이 필요로 하는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개발하며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티라유텍은 이번 상장예비심사 승인에 따라 9월 증권신고서를 제출 예정이며, 주관사는 미래에셋대우이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