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포항·광양 벤처기업 육성…'벤처밸리 기업협의회' 발족

산업·IT 입력 2019-09-19 18:10:44 수정 2019-09-19 18:11:01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포항 벤처밸리 기업협의회 킥오프 행사 기념촬영 모습 / 사진제공=포스코

포스코(회장 최정우)가 ‘벤처밸리 기업협의회’를 발족하고 벤처기업 육성에 본격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벤처밸리 기업협의회는 포항·광양지역의 197개 벤처기업으로 구성되어 민간 자율적으로 운영되며포항산업과학연구원(RIST), 포스텍테크노파크 등 14개 창업보육기관포항·광양 지자체가 지원한다협의회는 벤처기업 운영에 필요한 안건을 주기적으로 논의하고 맞춤형 해결 방안을 제시하는 등 벤처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활동할 계획이다.

이날 포스텍에서 개최한 포항 벤처밸리 기업협의회 킥오프 행사에는 기업협의회 회장 장영균 휴비즈ICT 대표이강덕 포항시장포스코 오규석 신성장 부문장오형수 포항제철소장벤처기업 대표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광양에서는 27일 별도로 킥오프 행사가 개최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오규석 부문장은 “포스코는 기업시민 경영이념 아래 선순환 벤처 플랫폼을 구축해 국내 벤처기업 생태계 조성 및 지역경제 활성화와 청년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기업협의회 활동을 적극 지원함으로써 벤처기업의 가치를 높이고 벤처생태계 기반 구축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업협의회는 포스코 벤처밸리 3대 중점 사업 분야인 ▲소재/에너지/환경▲바이오/신약▲스마트시티/스마트팩토리를 대상으로 분과위원회를 구성해 기업들간의 기술 교류를 추진하고 벤치마킹 등을 통해 건강한 벤처생태계를 구축하고 시너지를 창출할 예정이다.

또한 분과위원회 위원장으로 구성된 운영위원회를 별도로 설치해 지자체와 함께 벤처기업이 현실적으로 필요로 하는 제도와 정책을 논의하고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이와 함께 매년 포럼을 개최해 협의회 운영과 사업 성과 등을 공유하고 투자유치 및 자문 등을 받을 예정이다.

한편 포스코는 지난 5월 포스코 벤처플랫폼 구축계획을 발표하면서 포항산업과학연구원(RIST)과 포스텍의 R&D 역량을 활용해 벤처기업들의 연구투자유치 및 기술교류 활동 등을 촉진할 수 있는 벤처밸리’ 조성과 유망 기술벤처기업 등에 투자하는 벤처펀드'를 조성하는 등 2024년까지 ‘벤처밸리’에 2천억원‘벤처펀드’에 8천억원 총 1조원을 투자한다는 계획을 밝힌 바 있다. / 정새미기자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