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성바이탈, 10억원 규모 유상증자 납입 완료

증권 입력 2019-09-18 13:56:52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현성바이탈은 10억원 규모의 소액공모 납입이 완료됐다고 18일 공시했다. 제3자배정으로 진행된 이번 공모의 발행가는 주당 3,415원으로 29만2,800주가 발행된다. 신주 상장 예정일은 오는 10월 1일이다. 


현성바이탈은 지난 5일과 9일 총 2,000억원의 신주인수권부사채(BW)와 전환사채(CB)를 발행하며 중입자암치료센터 건립 준비를 본격화하고 있다. 한국중입자암치료센터와 함께 미주 한상(韓商)을 주축으로 만들어진 1억 달러 규모의 ‘상생펀드’를 근간으로 투자유치를 추진 중이고, 충남 내포신도시에 현 충남도청사 인근 10만367평(3만4,214㎡)의 종합병원 부지에 대한 계약도 체결했다.


현성바이탈 관계자는 “투자자들의 중입자암치료 기술에 대한 밝은 전망과 기대로 원활한 자금조달이 가능했다”며 “향후 투자유치도 성공적으로 이뤄져 중입자암센터가 조속히 건립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