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하기스 매직컴포트’ 新기저귀 출시

산업·IT 입력 2019-09-16 17:08:05 수정 2019-09-16 17:09:15 이민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유한킴벌리의 '하기스 매직컴포트' [사진=유한킴벌리]

얇고, 가볍고, 뭉치지 않는 신개념 기저귀가 출시됐다. 유한킴벌리(대표이사 사장 최규복)는 창립 50주년(2020년 3월 30일)을 앞두고 ‘하기스 매직컴포트’를 출시했다.

'하기스 매직컴포트’는 초박형 씬테크(Thin Tech) 코어 기술을 적용해 자사 기존 제품 대비 약 40%(흡수층은 50%) 얇으면서 가볍고, 국제 특허를 출원한 5중구조의 코어흡수층으로 더 개선된 흡수속도와 역류방지 기능을 제공한다. 신제품 개발 과정에 참여한 7,465명의 아빠, 엄마가 혁신 조건으로 제시한 더 얇은 두께, 뭉치지 않고 부드러운 유연성, 그리고 공기 감촉의 가벼움을 기술로 구현했다. 

씬테크(Thin Tech) 코어구조가 두께를 40%나 줄였지만, 흡수속도와 역류방지 기능은 더 강력해졌다. 아기들의 평균 소변량인 80ml의 6배가 넘는 흡수력(자사 4단계 제품기준)을 제공하고, 앉아 있거나 엎드려 있는 상황에서의 흡수속도가 기존 제품 대비 25% 이상 향상됐다.  역류량 또한 약50% 줄여 극강의 보송함을 제공한다. 또한 흐트러짐 없는 흡수층과 유연한 디자인으로 월등하게 편안한 착용감과 함께 ‘솜층 뭉침 현상’까지 근본적으로 해결했다.


‘하기스 매직컴포트’ 기저귀는 더 높은 안심감을 기대하는 부모님들의 요청을 반영해 독일 피부과학연구소 더마테스트 피부자극테스트를 진행한 결과 엑설런트 등급을 획득했다. 또한 원료로 사용되는 모든 펄프는 FSC 지속가능산림 인증을 받은 원료만을 사용했다. 이번 ‘하기스 매직컴포트’는 테이프형과 팬츠형 2종류가 출시됐다.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