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 주말 동안 2만여명 방문

부동산 입력 2019-09-09 14:30:26 수정 2019-09-09 14:51:51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 모델하우스 내부 모습 /사진제공=서한

서한은 지난 6일 문을 연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의 모델하우스에 주말 3일 동안 2만여명이 방문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오픈은 대구광역시 중구가 고분양가관리지역 지정 이후 처음이다.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는 대구시 중구 동산동 438번지 일원에 들어선다. 청라언덕역에서 200m가량 떨어진 위치다. 이 단지는 지하 3~지상 38, 아파트 302가구, 오피스텔 전용면적 8427실 등 총 329가구를 공급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별로 84A 89가구 84B 26가구 84C 150가구 9937가구로 구성됐다.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 모델하우스 내부 모습 /사진제공=서한

이 단지의 분양가는 아파트 전용면적 84기준 49,600만원~54,100만원 수준이다. 전용면적 9956,000만원~6800만원까지 각 타입··향에 따라 차등 적용된다. 오피스텔 전용면적 84의 경우 44,100만원~45,000만원(예정가)까지 형성됐다. 청라언덕역 서한포레스트는 4베이(Bay) 설계(일부세대)를 적용했다. 또 안방워크인 드레스룸, 알파룸(일부세대)등을 갖췄다.

 

오피스텔은 오픈 당일(6)부터 8일까지 모델하우스에서 청약을 받았다. 주거용 오피스텔은 아파트와 달리 청약통장 가입 여부, 주거 지역, 주택 소유 여부와 관계없이 만 19세 이상 누구나 청약할 수 있다.

 

앞으로 청약 일정은 9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01순위, 112순위를 청약을 받는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