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닉스, 공모주 청약 경쟁률 ‘770.88대 1’…18일 상장 예정

증권 입력 2019-09-09 10:54:35 수정 2019-09-09 11:29:27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자동차 통신 및 보안·인증 솔루션 전문기업 라닉스는 지난 5일과 6일 양일간 일반투자자 대상으로 공모 청약을 진행한 결과, 770.88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청약 증거금은 7,400억원으로 집계됐다. 앞서 진행된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에서는 총 400여 개의 기관이 참여해 51.6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하며 공모가를 6,000원으로 확정한 바 있다. 


주관사인 한국투자증권은 “일반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이틀간 청약을 받은 결과, 2억4,670만주의 청약이 접수됐고 청약 증거금 약 7,400억원이 몰렸다”며 “기업가치에 대한 시장 내 긍정적인 평가와 함께 성장성 특례상장 제도가 적용된다는 점에서 일반투자자들에게 매력적으로 다가온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번 공모주 청약 결과에 따른 공모 조달 자금은 약 96억원이다. 회사는 공모자금을 V2X 통신 및 보안 솔루션 분야 연구개발 가속화를 위한 부설연구소 설립, 제품 상용화와 해외 사업 추진을 위한 비용으로 쓸 예정이다. 최승욱 라닉스 대표이사는 “라닉스의 사업경쟁력과 성장성에 대해 신뢰를 보내주시고 긍정적으로 평가해주신 국내외 투자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자율주행 시대의 개화와 함께 글로벌 시스템 반도체솔루션 전문기업으로 도약해 투자자분들의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라닉스는 오는 9일 증거금 납입 및 환불을 거쳐 18일 코스닥에 상장할 예정이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