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1%나눔재단, ‘아동쉼터’ 건립…광양시에 기증

산업·IT 입력 2019-09-06 17:35:53 수정 2019-09-06 17:36:13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포스코1%나눔재단은 6일 정현복 광양시장양원준 포스코 기업시민실장지역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아동쉼터인마음나누리쉼터’ 개소식을 가졌다.

 

포스코1%나눔재단은 포스코 임직원들의 대표적인 기업시민활동으로포스코그룹 및 협력사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월 급여의 1%를 기부하는 사업이다. 

 

광양시 최초로 설립된 아동쉼터마음나누리쉼터는 연면적 474.77㎡ 규모의 지상 2층으로 건축돼 1층은 상담실심리치료실음악실 등을 갖추고 있으며, 2층은 아동쉼터로 남 5 5명이 따뜻하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되어 있다.

 

그동안 광양에는 아동쉼터가 없어 보호가 필요한 아동들은 인근 순천이나 목포로 보내져 보호 받아야 하는 어려움을 겪어 왔다.

이에 지난해말 포스코1%나눔재단은 포스코 고유기술과 제품을 활용해 튼튼하고 안전한 쉼터 건축을 시작해 올해 건립을 마치고이번 광양시에 기부채납했다.

 

마음나누리쉼터는 국내 최초로 남여 분리된 출입구를 이용하면서도 한 건물에서 아동을 보호하는 혼성보호쉼터로 설계되었고아동들을 일시 격리해 보호함으로써 아동의 신체적 안전을 확보하고 초기 상담에서부터 심리치료까지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개소식에 참석한 정현복 광양시장은 “포스코1%나눔재단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우리 시에 꼭 필요했던 아동복지시설이 개소하게 되어 매우 감사하다.”고 말하며 “앞으로 쉼터에 입소하는 아이들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시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포스코 기업시민실 양원준 실장은 “임직원들의 급여 1% 기부로 마련한 소중한 기금으로 지역 아동들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는 공간을 조성하게 되어 의미있게 생각한다”고 말하며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으로서의 경영이념 실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새미기자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