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우리로, 양자암호통신 국제표준으로 사전 채택...핵심기술 개발 부각에 상승

증권 입력 2019-09-06 10:25:59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우리로가 상승세다. 양자암호통신이 국제표준에 사전 채택된 것으로 알려지면서 정부지원개발 과제를 통한 양자암호 관련 핵심기술 개발이력이 부각된 것으로 풀이된다.


6일 오전 10시 23분 현재 우리로는 전 거래일보다 0.40% 상승한 2,485원을 기록 중이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립전파연구원에 따르면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국제전기통신연합 전기통신표준화부문(ITU-T) SG17’ 국제회의에서 양자암호통신이 국제표준으로 사전 채택됐다. ITU-T는 전화나 인터넷 등 네트워크와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정보보호 분야의 국제표준 권고를 제정하는 정부 간 국제기구다.


이번에 채택된 ‘양자 잡음 난수생성기 구조(X.1702)’ 국제표준은 세계 최초로 보안 관점에서 양자 기술을 적용한 난수 생성 방법을 정의한다. 이 국제표준은 2018년부터 SK텔레콤 주도로 개발됐으며, 예측이 불가능하고 패턴이 없는 순수 난수를 생성하는 양자 기술이다. 이 기술은 사물인터넷, 자율주행자동차, 스마트시티 등의 최첨단 서비스의 보안성을 강화할 것으로 예측된다.


우리로는 SK텔레콤과 한국전자통신연구원 등 다수의 연구기관과 함께 정부지원개발과제로 ‘양자암호통신망 구축을 통한 신뢰성 검증기술 및 QKD 고도화를 위한 핵심요소기술 개발’을 완료했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