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파홀딩스, ‘키트루다’ 인라이타와 병용요법 유럽승인 소식에 강세

증권 입력 2019-09-05 14:37:44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알파홀딩스가 키트루다의 미국에 이은 유럽 승인 소식에 강세다.

5일 오후 2시 28분 현재 알파홀딩스는 전 거래일보다 4.71% 상승한 6,890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 4일(현지시간) 다국적제약사 MSD는 유럽 집행위원회(EC)가 면역항암제 키트루다와 ‘인라이타’(성분 엑시티닙) 병용요법을 진행성 신세포암(RCC) 환자를 위한 1차 치료제로 승인했다고 발표했다. 키트루다는 항-PD-1 작용을 하는 면역항암제며 인라이타는 화아자에서 출시한 티로신키나제를 억제하는 표적항암제다.

키트루다는 유럽에서 국제 전이성 신세포암 데이터베이스 컨소시엄(IMDC)이 지정한 위험그룹에 속한 환자들을 대상으로 병용요법으로 승인받은 첫 항PD-1치료제다.

알파홀딩스의 미국 자회사 신약개발 전문 기업 온코섹은 흑색종 환자 대상으로 신약물질 타보(TAVO™)와 MDS의 키트루다의 병용 임상 2b상을 진행 중이다. 키트루다의 유럽 승인 소식이 온코섹의 타보에 대한 수혜 기대감을 키우는 모습이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