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비엘바이오, ‘8조 매출 아바스틴보다 우수’ 이중표적 단백질 특허 취득에 강세

증권 입력 2019-08-29 14:51:12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에이비엘바이오가 전 세계 매출 8조에 달하는 아바스틴보다 우수한 이중 항암 항체 특허를 취득했다는 소식에 상승세다.

29일 오후 2시 46분 현재 에이비엘바이오는 전 거래일보다 3.37% 상승한 18,4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에이비엘바이오는 이날 DLL4와 VEGF에 특이적으로 결합하는 신규 이중표적 단백질 및 용도에 대한 캐나다 특허권을 취득했다고 공시했다. 에이비엘바이오는 이번 특허기술을 적용한 이중항체 의약품을 임상 중에 있다.

회사측은 “이번 특허는 캐나다 특허”라며 VEGF와 DLL4에 동시에 결합해 DLL4/Notch 신호 전달 경로와 VEGF·VEGFR 신호 전달 경로를 동시에 효과적으로 억제하므로, 아바스틴(Avastin) 대비 우수한 항암 효과를 지닌다“고 설명했다.

아바스틴은 지난해 전 세계 매출 8조 2,000억원을 달성하며 글로벌 의약품 매출액 순위 8위에 이름을 올린 바 있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