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관광, ‘올 초 완판’ 이집트 전세기 상품 재출시

산업·IT 입력 2019-08-26 14:34:31 enews1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진관광은 대한항공 이집트 직항 전세기 여행상품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 여행상품은 올해 초 완판을 기록했던 인기상품으로, 고객의 열화와 같은 성원에 힘입어 재출시됐다.


출발 일자는 오는 10월 12일과 19일, 26일까지 3회로, 약 16시간의 비행시간을 약 12시간으로 단축하여 경유로 인한 기존 여행객의 불편함을 보완했다. 장거리 이동 시 현지 항공을 1~2회 탑승하며, 차량 이동 구간을 최소화해 여유로운 일정을 제공한다.


한진관광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중동 국가는 위험하다는 느낌이 강하지만 요르단과 이집트는 그 중에서도 가장 안전한 여행지로 알려져 숨겨진 보석 같은 여행지를 찾는 여행객을 불러 모으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번 이집트 전세기는 현지 항공 1회와 후르가다 휴양이 포함된 상품, 현지 항공 2회가 포함된 품격 상품 등으로 이루어져 있다. 특히 겨울철에는 즐기기 어려운 후르가다 휴양 일정이 포함된 상품이 준비돼있어 이목을 끌고 있다. 여행상품의 자세한 사항은 대표전화로 문의, 또는 한진관광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인터넷뉴스팀 enews1@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