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름값 2주간 하락…전국 휘발유값 1,493.1원

경제·사회 입력 2019-08-24 09:19:18 수정 2019-08-24 09:19:41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DB

전국 휘발유 가격이 지난주에 이어 소폭 하락했다.

24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 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이달 셋째 주 주간 단위 전국 주유소 보통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보다 0.4원 내린 리터당 1,493.1원으로 집계됐다. 이달 둘째 주 휘발유 가격이 한 달 만에 하락 전환한 뒤 안정세를 이어가는 모습이다.

 

정부는 작년 11월부터 한시적으로 적용했던 유류세 인하를 더는 연장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힌 상태다. 이에 따른 유류세 인상분은 휘발유가 리터당 58, 경유 41원이다. 발표일이었던 22일 전국 휘발유 가격은 전날보다 리터당 0.1원 오른 1,493.1원으로 집계됐다. 발표 이튿날인 23일 오후 기준 휘발유 가격도 전날보다 리터당 0.2원 올랐다.

 

아직 유류세 인상분이 적용되는 내달 1일까지는 시간이 있지만 일부 주유소에서 선제적으로 가격 조정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서울 지역 주간 단위 휘발유 가격은 리터당 1,588.7원으로 전주보다 0.7원 상승했다.

대한석유협회 관계자는 "국제 유가가 지금처럼 안정세로 간다면 유류세 인하가 끝나도 국내 유가 흐름도 안정적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