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투자 “파트론, 멀티카메라 탑재율↑·사업 다각화…중장기 실적 성장 가능”

증권 입력 2019-08-19 08:35:24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유진투자증권은 19일 파트론에 대해 “멀티카메라 채용에 따른 가동률 상승과 사업 다각화를 통한 사업 구조 개선을 감안할 때 중장기적 실적 성장이 가능하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1만6,000원을 유지했다. 

노경탁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멀티카메라 탑재율은 56%로, 전년 대비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어 오는 2020년에는 80%에 근접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올해 출시되는 멀티카메라 스마트폰이 전체 출하량의 40% 수준이라는 점에서 실적 성장세는 내년에도 유지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파트론은 카메라부문의 안정적인 수익원을 바탕으로 포트폴리오 다변화를 위해 디스플레이 지문인식모듈 및 ToF카메라, 자동차용 카메라모듈 등을 신사업을 강화하고 있다”며 “내년도 신성장사업의 본격적인 성장이 예상되며, 카메라모듈에 편중된 사업포트폴리오를 변화시킬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