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벨록스, 반기 연결기준 실적 공시…매출 전년 比 162%↑ ‘어닝서프라이즈’

증권 입력 2019-08-12 14:17:00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유비벨록스는 12일 올해 반기 연결 기준 실적을 공시했다. 


이날 공시에 따르면 유비벨록스는 올해 반기 연결 매출액 1,468억원, 영업이익 51억원, 당기순이익은 66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62%, 652%, 2,513% 증가한 수준이다. 특히 2분기 영업이익은 38억원, 당기순이익은 60억원으로 각각 전년 동기 대비 101%, 381% 증가하며 시장 기대치보다 높은 실적을 보였다. 특히 이번 반기 실적은 전년 온기 매출액인 1,086억보다도 35% 초과 달성한 실적이다. 당기순이익 역시 2018년 6억 적자보다 현저히 높은 실적을 보여줬다. 


회사관계자는 “큰 폭의 매출증가 및 이익 증가는 회사의 가치를 모두 재반영한 결과”라며 “특히 과거 대규모 영업손실을 지속했던 종속회사 라임아이가 영업손실 폭을 약 51% 개선하며 사업역량 강화 및 재무구조 개선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등 유비벨록스의 가치 재고에 힘을 집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본업인 스마트 카드사업 부문의 IC칩 원가 경쟁력이 지속적으로 개선돼 왔고, IoT 사업의 일환인 고사양 스마트카드는 스마트캠퍼스, 인터넷은행 등 신규 거래선을 통한 수요 증가가 이어짐에 따라 마진 폭이 개선됐다”고 덧붙였다. 


회사는 향후 성장성에도 기대감을 드러냈다. 유비벨록스의 계열회사인 팅크웨어가 인포테인먼트 사업 진출과 더불어 올해 초부터 미국 포드 및 일본 덴소그룹 내 렌터카 사업부문에 블랙박스 납품을 진행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한 볼보 트럭코리아와 ADAS 장비 공급계약을 체결하는 등 자동차 전장사업부문에 주력하고 있다는 점에서 향후 고속성장 가능성이 높은 자율주행시장에서 팅크웨어의 관련 사업부문 성장이 유비벨록스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팅크웨어는 12일 ADAS(첨단운전자  지원시스템) 기능 중 하나인 ‘급속커브속도 경보시스템(CSWS)에 대한 국제표준 ‘ISO11067’ 시험을 국내 최초로 통과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유비벨록스 관계자는 “국내외 스마트카드 사업의 꾸준한 상승 및 팅크웨어의 전장 및 지도플랫폼 사업의 확대에 따른 지속적인 성장세가 하반기에도 더욱 뚜렷해짐과 동시에 라임아이의 영업손실이 대폭 감소 할 것”이라며 “유비벨록스의 별도사업기준 실적 또한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이는 등 국내외 사업 전반의 환경이 개선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러한 상황을 종합할 때 올해 큰 폭의 실적 성장을 자신한다”고 밝혔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