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중소벤처와 부품·소재 산업 독립선언 준비”

산업·IT 입력 2019-07-16 16:27:44 수정 2019-07-19 12:03:31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중소벤처기업들과 함께 우리 부품·소재 산업의 독립선언을 준비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박 장관은 이날 취임 100일 맞아 “4차 산업혁명 시대 ‘9988’(사업장의 99%, 근로자의 88%)인 중소벤처기업을 위한 신산업 국가기반을 만들고자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제조와 기술 기반 스타트업을 적극 육성하고, 부품·소재 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정책적 지원을 강화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