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모, 김정훈 대표 프랑스 자율주행기업 ‘나브야’ 등기임원 합류…직접적 영향력 행사 전망

증권 입력 2019-07-03 11:35:21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에스모는 프랑스 자율주행차 기업 나브야(Navya) 지분 투자와 관련 김정훈 에스모 대표가 나브야의 등기임원(Supervisory Board: 총괄감독이사회)으로 합류, 경영에 대한 직접적인 영향력을 행사하게 됐다고 3일 밝혔다.

지난 1일 에스모는 나브야에 대해 지분 20.1%에 해당하는 전환사채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해당 전환사채 및 지분을 보유하고 있는 한 김정훈 대표의 나브야 등기임원 자격은 유지된다. 에스모는 현재 법적으로 나브야에 대한 경영권을 가지고 있지 않지만 회사는 김 대표가 등기임원으로 합류함으로써 향후 진행하는 자율주행 차량 관련 사업의 전사적 의사 결정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고 있다.

김정훈 대표는 “나브야가 테스트 중인 5단계 자율주행차는 현재 국내에서 찾아볼 수 없는 고도의 기술력을 자랑한다”며 “이 우수한 자율주행 기술을 통해 올 하반기부터 국내와 중국을 대상으로 자율주행 차량 판매에 대한 매출이 발생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나브야에 대한 투자를 통해 에스모는 자율주행차 서비스 플랫폼 기업으로의 새로운 장을 열고 있다”고 덧붙였다.

유로넥스트 상장사인 나브야는 세계 최초로 자율주행 셔틀버스 상용화에 성공해 차량을 개발하고 생산하는 기업으로, 현재까지 전세계 20여 개국에 자율주행 셔틀버스를 150대 판매했다. 나브야가 테스트 중인 자율주행 수준은 최고 단계인 레벨 5로, 운전대가 없는 완전 무인차다. 모든 환경에서 시스템이 운전하고 사람은 관여하지 않는다. 에스모는 나브야의 기술을 활용해 국내와 일본, 중국 등 동북아시아 지역에 자율주행 차량 및 모빌리티 서비스를 판매하고자 이번 투자를 진행했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