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사노피와 기술이전 수정계약 체결

산업·IT 입력 2019-06-25 08:40:33 이보경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한미약품은 '사노피-아벤티스 독일'(Sanofi Aventis Deutschland GmbH)과 기술이전 수정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공시했다.

수정계약의 주요 내용은 에페글레나타이드(efpeglenatide)에 대해 부담하는 공동연구비(총 연구비의 25%) 상한액을 기존 1억5,000만 유로에서 1억 유로로 감액하고 공동연구비 지급 시기와 방식을 조정하는 것이다.

회사 측은 "계약변경에 따라 당사가 부담하는 공동연구비 1억 유로 중 기지급된 3천149만6,375유로를 제외한 6,850만3,625유로에 대해 4,000만 유로는 2022년 9월 또는 미국 식품의약청(FDA)에 대한 에페글레나타이드 BLA(생물의약품 허가신청) 신청일 중 빠른 날 청구하고 나머지 2,850만3,625유로는 2023년 9월 또는 FDA의 에페글레나타이드 승인일 중 빠른 날 청구해 15일 이내에 지급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보경기자 lbk508@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