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혼남녀 10명 중 8명 국제연애하고 싶어”

경제·사회 입력 2019-05-16 11:49:41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게티이미지

미혼남녀 10명 중 8명은 국제연애를 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혼정보회사 듀오는 16일 미혼남녀 408(197·211)을 대상으로 외국인과의 연애에 관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응답자 88.2%는 외국인과의 연애를 긍정적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국제연애를 하고 싶다는 응답 비율도 79.7%에 달했다. 국제연애의 장점을 묻는 말에는 연인의 모국어를 배울 수 있다라는 답이 31.4%로 가장 많았고, ‘색다르고 신선하다’(22.3%), ‘다른 나라의 문화를 알 수 있다’(19.6%) 등이 뒤를 이었다.

 

단점은 응답자의 32.4%문화, 정서적 차이를 꼽았다. 이어 의사소통의 어려움’(25.0%), ‘장거리 연애’(15.9%) 등의 순이었다. 남성 중에서는 의사소통의 어려움’(36.5%)을 꼽은 응답이, 여성 중에서는 문화, 정서적 차이’(38.9%)를 선택한 대답이 상대적으로 많았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