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준코스메틱, 마스크팩 제조부문 물적분할 결정

산업·IT 입력 2019-04-30 15:01:44 enews2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제이준코스메틱(대표이사 고재영)은 29일 이사회에서 마스크팩 제조 사업부문을 물적분할해 100% 자회사 제이케이엠(가칭)을 설립하기로 결정했다고 30일 밝혔다.

존속회사인 제이준코스메틱은 제품 기획·브랜드 마케팅·영업을, 신설 자회사인 제이케이엠은 마스크팩 생산을 전담하게 된다.


분할대상 자산은 제이준코스메틱의 인천공장 토지, 건물, 기계장치 등이다. 분할계획서 승인을 위한 주주총회는 6월 12일에 개최될 예정이며, 이후 1개월 간의 채권자 보호절차를 거쳐 오는 7월 15일을 기일로 분할절차가 완료된다.


한편, 이날 제이준코스메틱은 주요사항보고서(회사분할결정) 공시를 통해 분할 신설될 자회사 제이케이엠의 지분 매각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는 마스크팩 생산은 제조 경쟁력을 갖춘 업체를 통해 전문화하고, 자사의 핵심 역량인 제품개발, 브랜드 마케팅, 영업 등에 전사적 자원을 집중하겠다는 포석이다.


회사 측은 물적분할과 지분매각에 성공할 경우 △고정비 축소 △현금 유동성 확보 △수익성 제고 △차입금 감소 △이자비용 경감 등을 통해 재무건전성이 대폭 강화될 것으로 기대했다.
 
제이준코스메틱 관계자는 “당사의 마스크팩 사업은 중국 수출이 대부분인데, 중국의 마스크팩 시장은 계절성에 따른 수요 변동폭이 굉장히 크다”면서 “제조를 외주화하게 되면 수요 변동성에 탄력적으로 대처할 수 있어 사업의 효율성이 대폭 개선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터넷뉴스팀 enews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