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티센, 820억원 규모 ‘에듀파인’ 인프라 사업 착수

증권 입력 2019-04-23 13:50:58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아이티센은 한국교육학술 정보원(KERIS)의 차세대 지방교육행·재정통합시스템(이하 에듀파인) 구축 사업을 수주하고 본 사업에 착수했다고 23일 밝혔다. 


820억원 규모의 이번 사업은 교육부와 17개 시·도교육청 및 산하기관, 1만 2,000여 개 각 학교의 교직원 56만 명이 사용하는 지방교육 행·재정 업무처리 및 교육재정시스템의 효율성과 투명성을 높이는 것을 목적으로 진행된다. 지난 2008년과 2010년 도입된 기존 에듀파인과 업무관리시스템의 노후화, 처리용량 부족에 따른 서비스 중단 위험을 줄이기 위해 서버, 스토리지 등 IT인프라를 전면 재구축하는 것이다. 


아이티센은 그동안 기술 난도가 높은 에듀파인 시스템을 개발해 성공적으로 운영해 왔다. 기존 시스템에 대한 높은 이해도를 보여온 셈이다. 이에 이번 사업의 유력한 수주 가능 기업으로 거론돼왔다. 뿐만 아니라 아이티센은 최근 외교부 클라우드 기반 G4K 구축사업, 우정사업본부 빅데이터 기반 지능형 보안관제 구축사업 등 클라우드, 빅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한 신기술 유관 사업을 수주한 바 있다. 해당 사업에는 클라우드, 가상화 기술을 비롯해 아이티센 그룹이 보유한 최신 ICBM 기술이 적용된다. 


박진국 아이티센 대표는 “에듀파인 인프라 구축사업과 현재 개발 중인 차세대 통합시스템 개발 사업 모두 아이티센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클라우드, 네트워크 가상화 등 SW, HW 분야에서 축적해온 신기술을 다수 적용하는 프로젝트”라며 “최근 금융과 기업 부문에서 클라우드 인프라 전환 속도가 빨라지고 있다는 점을 주목해 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공공 IT서비스에서 검증한 기술과 솔루션을 바탕으로 시장 변화에 맞게 비즈니스 모델 다변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