랩지노믹스, 中 현지 조인트벤처와 기술이전 계약 체결

증권 입력 2019-04-23 13:48:27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분자진단 헬스케어 전문기업 랩지노믹스는 중국 현지 조인트벤쳐에 기술 이전을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랩지노믹스는 지난 22일 강소진루이 랩지노믹스 바이오테크 유한공사와 기술이전에 관한 계약을 체결했다. 이전 절차 역시 진행될 예정이다. 


‘강소진루이 랩지노믹스 바이오테크 유한공사’는 랩지노믹스가 중국 베이징 진루이 유한공사와 합작투자를 통해 설립한 중국 현지법인이다. 강소성 염성시와 하남성 남양시에 검사센터를 운영 중이다. 이전 대상 기술은 회사가 개발한 ‘개인유전자검사 제노팩 캔서/디지즈’다. 기술 이전이 완료된 후에는 중국 현지에서 본격적인 영업과 판매가 이뤄질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암, 질병 예측 유전자 검사인 제노팩 캔서/디지즈의 기술 이전을 통해 현지 합작법인의 중국 시장 내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며 “그동안 국내 시장에서 축적한 높은 수준의 분자진단 기술력이 현지 법인의 영업력과 결합해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이어 “기술 이전 자체의 매출보다는 중국 현지의 큰 시장규모를 감안해 진단서비스 판매 시 발생하는 BI플랫폼 사용료와 런닝 개런티 등의 부수적인 수입에 더 큰 기대를 가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랩지노믹스는 최근 새로운 사업의 방향으로 △중국 현지사업 본격화 △액체생검 기반의 동반진단 사업 추진 △NGS기반의 진단 키트 개발 등을 정하고 회사의 사업구조 정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