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재부, 신재민 前 사무관 고발 취소…“사회복귀 기대”

산업·IT 입력 2019-04-10 16:30:01 수정 2019-04-10 16:33:39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사진제공=서울경제DB

기획재정부가 국채 발행 결정 등과 관련해 폭로를 했다가 올해 1월 2일 공무상 비밀누설 및 공공기록물관리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신재민 전 사무관을 상대로 한 고발을 취소했다.
기재부는 서울 서부지검에 고발 취소서를 접수했다고 10일 밝혔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0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기자들과 만나 “신 전 사무관에 대한 고발 취소장을 오후에 제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8일 구윤철 2차관이 신 전 사무관 부모를 만나 신 전 사무관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것을 자성하고 있다는 뜻을 전달받았다고 설명했다.
홍 부총리는 “신 전 사무관이 우리 사회를 이끌어 갈 소중한 청년 인재라고 생각한다. 기재부 전 직원의 바람을 담아서 하루빨리 건강을 회복하고 사회에 조속히 복귀하기를 기대한다는 마음도 함께 전한다”고 말했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