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도 선택한 창업 프랜차이즈 ‘유가네’… 평택소사벌점 오픈

산업·IT 입력 2019-04-03 15:37:16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진입장벽이 낮고 소비자의 선호도가 높은 외식업은 예비창업자들이 창업 시 가장 먼저 고려하는 업종 중 하나다. 특히 닭갈비 프랜차이즈 브랜드 유가네는 최근 안정적인 유망 창업 아이템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 

 

3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유가네는 현재 전국에서 163개의 매장을 운영 중이다. 또 외식업 평균 운영 기간 46개월과 비교해 평균 운영 기간이 76개월에 달해 안정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지난 3월 오픈한 유가네 평택소사벌점은 특이한 이력으로 업계의 눈길을 끌고 있다. 해당 매장의 점주가 본사에서 근무한 직원이라는 점이다.

 

평택소사벌점 점주는 유가네 본사에서 근무하며 운영방식과 브랜드 성장성 및 수익성을 보고 직접 창업을 결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유가네는 최근에는 신메뉴 사천마라닭갈비 출시 기념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다. 또 현재 티몬에서 20%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