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3
  • 증권
  • 부동산
  • 경제
  • 산업
  • 정치
  • 국제
  • 사회
  • IT / 과학
  • 문화 / 예술
  • 오피니언
  • 종합

채널가이드

지역별 채널안내 편성표 안내
방송 프로그램 안내

“블록체인 키우면 4년 안에 일자리 최대 17만개 생긴다”
서울경제TV | 입력시간 : 2018-10-08 16:52:48

정부가 암호화폐공개(ICO)와 블록체인 산업을 함께 육성할 경우 오는 2022년까지 블록체인 관련 산업에 최대 17만개의 일자리가 만들어질 수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습니다.
이는 일자리위원회가 2022년까지 바이오·헬스 등 신산업 분야에서 창출하겠다고 제시한 일자리 수보다 8만개 가량 많습니다.
이병태 한국과학기술원(카이스트; KAIST) 교수는 오늘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대한민국의 새로운 기회, 블록체인-ABC코리아’ 토론회에서 ‘블록체인 산업의 고용 파급효과 분석 연구’ 결과를 발표하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 교수는 “보수적으로 전망하면 2022년까지 약 6만명의 고용창출 효과가 예상되며, 낙관적으로 전망하면 17만명의 고용창출 효과가 나올 것으로 분석된다”며 “특히 ICO와 암호화페, 블록체인 등을 분리하지 않고 함께 육성하는 것이 일자리 창출에 더 큰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교수는 또 “블록체인 관련 일자리는 비교대상 직업군에 비해 더 높은 임금을 받고, 일과 생활의 균형 및 기업문화 측면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며 “지난해 암호화폐 투기 광풍에 놀란 정부가 코인포비아에 걸린 것처럼 아무것도 하지 않고 있는데, 이런 기회를 놓칠까 우려된다”고 지적했습니다. /김성훈기자 bevoice@sedaily.com

[영상취재 이창훈]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톡

주요 뉴스

  • 증권
  • 경제
  • 문화
  • 사회

VOD

  • 최신
  • 인기
  • 종목
  • 시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