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금 23:00-24:00
  • PD 김동환 , 최민호
  • MC 김성
  • AD 성예경, 강세진, 김성희
  • 작가 이지은

해외선물의 신 시즌3

국내 주식시장은 현재 그 성장성의 한계에 직면하며
장기간 박스권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국내 파생상품에 대한 관심 또한 하락하며
투자자들은 마땅한 재테크 수단을 찾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서울경제TV는 <해외선물의 신>을 통해
해외선물 시장의 저변을 확대함으로써
투자의 새로운 활로를 개척하고자 한다.

출연 전문가
양세동, 선제, 리치, 야신, 외환영웅, 주천선생, 차티스트, 황금연못, 강인, 맥점멘토, 헤라
방영프로그램 전체보기

2019.11.11 <외신센터>

2019-11-11 77

인쇄하기

외신 센터

- 트럼프 “中 관세 철폐에 합의 안 했다”... 주가지수 출렁

- “세계졍제 바닥쳤다”... 금융시장, 위험자산으로 급선회

- ING “美 금리 추가 상승, 무역합의에 달려”

- 美 금리 상승은 주식에 ;희소식‘... 리플레이션 거래 최적기

- 오만 석유장관 “OPEC, 내년 3월까지 감산 연장할 듯”

목록

0/250